Egloos | Log-in  


논현동 꾸에띠오타이

논현동 5번출구로 나가면 3분거리에 있는 꾸에띠오.
5번출구 바로 옆에 있었는데, 장사가 잘되서(?) 대각선 뒤쪽 건물로 이사했어요^.^;;
고속터미널 방향으로 걸어가다가 오른쪽으로 보여요.
청해수산 2층입니다!

입구는 이렇습니다.
척보기에 이국적이지 않습니까....[]
입구의 언니가 안이쁘다고 실망하지 마세요, 태국은 원래 게이가 더이쁨...ㅋㅋㅋㅋㅋ

메뉴판입니다^0^
생각보다 메뉴 많아요~

오늘 함께해주신 이분, 사진 잘나와서 슬쩍 올려보고?
본인이 요청하면 사진만 내리겠음:D
기본 세팅은 요렇게~

왠지 여기부터 사진이 크다! 라고 느끼면 그건 눈의 착각...이 아니라,
음식의 간지로운 자태를 뽐내기 위해서입니다:D
첫메뉴, 에피타이저로 시킨 록친꿍 새우볼 튀김이예요!
느끼한거 싫어하는 분은 좀 자제해야겠지만 오늘의 두사람은 문제없이 얌냠-
맛있어요 바삭바삭하고^0^
요게 4천원짜리:D

이건 제 저녁메뉴예요:D
싸이꿍, 새우국수!
저 간지로운 새우의 자태를 보세요!! 아 좋다..ㅠㅠ...
베트남 쌀국수랑은 차원이 틀리게 국물이 좋아요;ㅁ;.....
아니 뭐, 국물 취향은 개인 차이지만, 전 증말 좋았달까-
깔끔하기도하고 적절히 진하기도하고!
요게 7천원!


이쪽은 형주씨의 저녁메뉴~
카오 팟 싸빠롯!
야채랑, 파인애플, 계란과 함께 닭고기를 넣고 볶았습니다.
느끼하지 않아요! 적절히 좋아:D
요건 8천원이예요~


후식으로 먹은 메뉴입니다.
개구리알 먹었냐고요? 아니죠~
미적지근한 코코넛우유에 넣어진 타피오카 씨랍니다.
달아요~근데 느끼한거 못먹는사람은 좀 피해주세요!
몇스푼 뜨다보면 속이 느끼~해질수 있거든요[]
이것도 4천원이예요:D


요건 남 마파오 싸이 람프탄!
얼핏 눈치채셨겠지만 저 노랗게(?) 보이는게 람프탄입니다:D
코코넛 시럽에 람프탄이 넣어져있는데, 얼음이 동동 떠있는걸로 짐작하시겠지만 찬 주스입니다.
응, 중요한게 있어요! 람프탄이 그냥 람프탄이 아니라!
씨를 도려내고 떫은맛을 제거한뒤, 그안에 파인애플로 채워주는 센스T^T!!!!
기냥 맛있습니다! 저거하나때문이라도 또가지 싶구..
가격은 6천원! 돈이 아깝지 않은 메뉴네요!

이렇게 총 저녁 메뉴 가격은 2만 9천원.
에피타이저부터 디저트까지.
이정도 퀄릿에 이 가격이면 정말 괜찮다고 생각해요! 분위기도 좋구요!


식사후에 입가심하려고 별다방에 갔습니다.
바닐라 라떼예요:D
논현점에는 제가 마시는 홍차계 라떼가 안보이더라구요..


형주씨 메뉴가 뭐였더라..?
독특하게 마시는 듯-
그나저나, 참 사소한걸로 기분좋은게, 제 버릇을 기억해주니 무척 고맙네요:D


이건 오늘 만남의 목적(?)인 화이트데이[] 선물..[]
신세계 백화점 푸드코트의 베떼엠에서 산 에그타르트입니다!


뚜껑열어서 보여드리면 요렇게 생겼어요!
지금 밤이 늦어서 시식은 못해봤구!
아침에 홍차 끓여서 먹어봐야겠습니다:D
레포트 쓰다가 나와서 늦게까지 놀아주신 형주씨 고마워요~
식도락 기행도 제법 즐겁네요:D

by 미즈하라 | 2008/05/10 01:05 | Something | 트랙백 | 덧글(8)

트랙백 주소 : http://grief.egloos.com/tb/1882186
☞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(트랙백 보내기) [도움말]
Commented by 홍월영 at 2008/05/10 01:15
국수가 땡기는군요 :)
Commented by 미즈하라 at 2008/05/10 01:55
여기 국수 깔끔해요^_^!! 면도 무려 세면이라고 해도 좋을정도로 가늘게 뽑아주고;ㅁ;!!
Commented by 月虎 at 2008/05/10 14:36
ㅋㅋㅋ 나도 재밌게 잘놀았어!
이것저것 바빠서 당장 트랙백은 못쓰겠지만서도;; 일좀 정리되면 바로쓰겠심
Commented by 동굴 at 2008/05/10 15:02
신난 그분들이군
Commented by 써루악 at 2008/05/10 15:49
신난듯'ㅅ'
Commented by 미즈하라 at 2008/05/10 16:40
형주 // 오오=ㅂ=!! 바쁜일 빨리 끝나길 바래!
동굴,썰아 // 엥...?;; 노는거에 신나긴했음?[바쁜일 도피심리로..[]]
Commented by 태국왕자 at 2008/05/13 21:33
지금 태국에 살고 있어서 거의 매일 먹는 음식들이네요.
꾸에띠오라는건 교민들이 부르는 이름이고. 발음상으로는 꾸어이띠여우가 맞는 말이죠. -_-;;
(다만 한국어보다는 좀 많이 빠르게 발음해서 처음 들을 땐 그렇게 들리기도 합니다)

맨 위에 있는 미트볼 같은건 룩친이라고 합니다. 한국으로 따지면 어묵 같은거죠.
볶음밥은 카우팟 쌉빠롯(파인애플)...인데...보통 저기다가 파인애플은 잘 안 넣는데 특이하네요.
람부탄은...털이 숭숭 나 있는 게 솔직히 그냥 보면 좀 징그러워요.
근데 맛있죠. 지금이 람부탄 제철이라 자주 먹습니다.

한국에 괜찮은 태국음식점을 알게 되었군요.
곧 한국어과 졸업한 태국 친구 하나가 서울로 유학간다는데 추천해 줘야 겠네요.
Commented by 미즈하라 at 2008/05/15 15:09
태국왕자 // 방문감사합니다! 원어발음은 그렇군요^.^;;
람부탄 동남아 여행갈때 먹어봤는데 맛은있는데 참 기과하고, 까먹기도...orz...
볶음밥은 파인애플을 좋아하는 그분이라 시켰던거구요^^;;

:         :

:

비공개 덧글

◀ 이전 페이지          다음 페이지 ▶